HOME > 종합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삼성전기 임직원, 수원시에 '1억원 상당 농산물' 후원
사회복지시설·무료급식소·다자녀 가구·저소득층 등에 전달
 
박익희 기자 기사입력  2018/12/07 [15:51]

삼성전기 임직원들이 “가난하고 소외된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1억 원 상당의 농산물을 수원시에 전달했다.

 

▲ 수원시 관계자와 삼성전기 임직원들이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박익희 기자

 

삼성전기 임직원들은 6일 영통구 삼성전기 수원사업장에서 열린 ‘사랑의 농수산물 나눔 전달식’을 열고, 수원시 복지허브화추진단에 백미(토고미, 볏가리 쌀) 10kg 2531포와 서리태·김·고춧가루·우럭포·골드키위 등 각종 농산물 1036상자를 전달했다.

 

수원시는 사회복지시설 23개소, 무료급식소 15개소, 다자녀 가구 27세대, 43개 동 저소득 주민 등에게 농산물을 전달했다.

 

삼성전기는 도농 상생을 위해 2002년 강원도 화천 ‘토고미마을’과 자매결연을 체결하고, 매년 마을 특산품인 토고미쌀을 구매해 경제적으로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하고 있다. 올해 3월에는 백미 10kg 1663포를 수원시 사회복지시설 32개소와 저소득 가구 등에 기부했다.

 

 

 

 

 

 

 

 

행정복지센터 김 중권 / ☎ 031-644-85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18/12/07 [15:51]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