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천 양각산 산불 진압, 특전사 투혼 빛났다
 
박수지 기자 기사입력  2019/01/14 [12:55]

특전사령부 3공수여단 장병들이 지난 9일 오후 이천시 양각산 내원사 인근에서 발생한 산불 진화 작업에 투입돼 초기에 화재를 진압해 막대한 산림자원을 보호했다.

 

▲ 특전사 3공수여단 군인들 산불 진압     © 박수지 기자

 

이천시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산불은 지난 9일 오후 4시쯤 발생했다. 이 소식을 접한 3공수여단은 신속한 산불 진화를 위해 군 장병을  긴급 투입했다.

 

3공수여단 관계자는 “이천시 원적산 인근에서 발생한 산불 진화 작전에 장병 320명을 투입했다”며 “장병들은 등짐펌프와 소화기, 삽 등을 활용해 잔불 제거 작업을 하며 화재 진압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들이 구슬땀을 흘린 덕분에 산불은 산림 0.16㏊를 태웠지만, 더 이상 번지지 않고 4시간 만에 진화됐다.

 

군과 이천시 공무원, 소방대원들은 진화 작전이 종료된 이후에도 혹시 숨어 있던 불씨가 강풍을 타고 다시 살아나지 않도록 뒷불 감시에도 만전을 기했다.

 

이천시 관계자는 “상황을 접수한 후 재난대응반을 가동시켜 산불 진화와 확산 방지에 모든 행정력을 동원했다”며 “3공수여단의 유기적인 협조로 조기에 산불을 제압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19/01/14 [12:55]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