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원시 드림스타트, 저소득가정 어린이들에게 설빔 '전통한복' 선물
 
박익희 기자 기사입력  2019/01/29 [17:27]

수원시 드림스타트는 설명절을 맞아 29일 드림스타트 매교센터에서 저소득가정 어린이 8명에게 전통 한복을 전달했다.

 

▲ 드림스타트 아동이 선물받은 전통한복을 입어보고 있다.     © 박익희 기자

 

이날 전달된 전통 한복은 ‘우리옷나누미’ 자원봉사단과 이정화 고운빔공방 대표가 마련했다. 우리옷나누미 자원봉사자 10명은 지난해 12월 24일 어린이들을 만나 치수를 재고 맞춤한복을 제작했다.

 

전현희 우리옷나누미 회장은 “아이들이 한복을 입고 좋아하는 모습을 보니 기쁘다”며 “아이들이 바르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봉사활동을 꾸준히 펼치겠다”고 말했다.

 

수원시 드림스타트는 사회적 배려계층 가정 만12세 이하 영유아·어린이를 위한 건강·복지·교육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관이다.

 

수원시는 드림스타트 센터 3곳(우만·세류·매교)을 운영하고 있다.

 

우리옷나누미는 지난 2015년 가을부터 해마다 설·추석 명절에 수원시 드림스타트를 이용하는 어린이들에게 4~8벌씩 맞춤 전통 한복을 제작해 전달하고 있다. 지난해 추석에는 7명의 아이들에게 한복을 선물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19/01/29 [17:27]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