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생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천시, '3월 24일' 결핵예방의 날 홍보
2주 이상 기침 시 결핵검사, ‘기침예절’ 실천 당부
 
박수지 기자 기사입력  2019/03/06 [14:28]

이천시는 오는 3월 24일 ‘제9회 결핵예방의 날’을 맞아, 결핵예방 및 기침예절 홍보 활동을 집중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또한 23일에는 전통시장과 중앙통 광장 일대에서 결핵홍보 거리캠페인을 펼치며 결핵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담은 리플릿과 결핵 예방을 위한 홍보물품을 배포한다.

 

결핵의 가장 흔한 증상인 기침은 감기, 천식, 기관지염 등에서 관찰된다. 감기 증상은 1주 정도가 지나면 대부분 호전되므로 특별한 원인 없이 2주 이상 기침이 지속되면 결핵의 가능성을 의심해 보아야 한다.

 

결핵은 초기에 발견하여 지속적으로 치료하면 완치 가능한 질환으로 조기발견과 예방이 가장 중요하다. 

 

2주 이상의 기침, 발열(특히 야간 발열), 체중감소, 수면 중 식은땀 같은 증상이 지속되면 반드시 결핵검사를 받아야 하며, 평상시 기침예절을 잘 지키는 것은 결핵의 호흡기 전파와 감염을 막는 첫걸음이 된다.

 

♠ 생활 속에서 실천하는 기침예절 수칙은 다음과 같다.  

① 기침, 재채기 할 땐 손이 아닌 휴지로 입과 코를 가리기  

② 휴지가 없을 시에는 옷소매 위쪽으로 입과 코를 가리기  

③ 기침, 재채기 후에는 흐르는 물에 비누로 30초 이상 손씻기  

④ 기침이 지속되면 마스크 착용!

 

이천시보건소는 결핵 검진 및 결핵 치료‧상담을 연중 무료로 시행하고 있으며, 관련 문의는 보건소 결핵관리실(031-644-4068,4079)로 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19/03/06 [14:28]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