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정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산수유꽃축제장에서 피어난 '이천사랑 지역화폐' 홍보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의 활성화, 소상공인 소득향상 위해 4월 1일부터 발행
 
박수지 기자 기사입력  2019/03/30 [13:34]

이천시(시장 엄태준)가 4월 1일부터 선불카드 충전방식의 '이천사랑 지역화폐'를 발행한다.

 

이번에 발행되는 '이천사랑 지역화폐'는 경기도와 함께 추진하는 사업으로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의 활성화와 소상공인의 소득향상을 도모하여 지역경제 발전을 꾀한다는 목적으로 추진된다.

 

이천시 내 연간매출액 5억 미만인 소상공인 업소(편의점, 프랜차이즈 포함)에서만 사용이 가능하다.

 

대형마트, 백화점, 복합쇼핑몰, 대규모점포 등에서는 사용이 제한되며 전통시장과 병원, 약국은 매출액에 상관없이 이용할 수 있다.

 

이천시는 앞으로 청년배당, 산후조리비, 출산축하금 등 복지정책지원금을 지역화폐로 지급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시는 일반시민이 지역화폐를 구매하게 되면 월 40만원(연 400만원) 기준으로 6%의 인센티브를 지원하고 설, 추석 명절 시에는 일시적으로 인센티브를 더욱 확대하여 10%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이천시 내 연 매출 5억원 미만 업소는 총 1만7,512개소 중 83%(1만4,535개소)에 해당된다고 밝혔다.

 

▲ 엄태준 이천시장이 29일 이천백사산수유축제장에서  '이천사랑 지역화폐'를 홍보하는 모습     ©박수지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19/03/30 [13:34]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