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시 당남리섬 ‘14만㎡ 유채꽃밭 개화’ 시작
5월 31일부터 6월 2일까지 금사근린공원에서 열리는 ‘여주금사참외축제’도 볼만
 
안인혁 객원기자 기사입력  2019/05/13 [14:26]

축구장의 20배 면적에 달하는 여주시 대신면 당남리섬 14만㎡ 규모의 유채꽃밭이 본격적으로 개화가 시작되면서 방문객의 발길도 이어지고 있다.

 

▲ 축구장 면적의 4배에 달하는 여주 당남리섬에 유채꽃이 피기시작해 방문객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여주시 제공).     © 안인혁 객원기자


시 관계자는 “시민들의 정서함양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조성된 유채꽃밭이 해마다 20여만명의 관람객이 찾아오는 명소가 됐다”고 전하며, 이달 16일부터 6월 2일 사이에 노란 물결의 유채꽃밭 관람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당남리섬은 인근 파사성, 이포보 캠핑장, 천서리 막국수촌이 있고, 특히 오는 5월 31일부터 6월 2일까지 금사근린공원에서 펼쳐지는 ‘여주금사참외축제’로 방문객이 많은 명소이기도 하다.

 

▲ 당남리섬에 노란 유채꽃이 개화해 방문객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여주시 제공).     © 안인혁 객원기자


당남리섬 경관농업단지 관계자는 “개화시기가 예년보다 늦어졌지만, 오히려 이상저온과 황사, 강풍을 피해 신록의 녹음이 우거진 5월에  ‘여주 금사참외축제’와 함께 방문한다면 남한강의 아름다운 물결과 함께 여주의 멋과 맛을 한꺼번에 즐길 수 있는 봄꽃 나들이에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추천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19/05/13 [14:26]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