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참스런참외'로 유명한 월항농협 …이번엔 "참외 마스크팩"으로 대박 예감
주름개선 기능성 화장품 '참외마스크팩'효과로 피부가 촉촉하고 매끈해져
 
박익희 기자 기사입력  2019/06/14 [23:31]

 성주참외는 전국의 75% 시장점유율을 자랑하는 성주군의 효자 상품으로 유명하다.

 

▲ 지난 5월 30일 광화문 성주참외 홍보     © 박익희 기자


성주군은 참외의 품질향상을 위해 생산자인 농민들에게 농업기술센터와 연계하여 기술전수와 병해충 피해 예방과 한파 및 열해를 방지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인 결과이다.
 
이와 함께 농협은 참외의 세척과 유통판매, 제값을 받기 위해 자동세척, 비파괴 당도체크를 통한 11브릭스 이상의 고품질 참외만을 선별하여 크기별로 포장을 하여 소비자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다. 명품은 그저 탄생하는 것이 아니다.
 
참외농사는 11월부터 시설하우스에서 농민의 땀과 노력으로 정성껏 보살핀 결과물이 참외이다. 가장 빠른 참외 출하는 1월부터 시작한다. 그래서 9월 경이면 참외농사를 마감하고 또다시 시설하우스의 땅심을 북돋우기 위해 객토와 거름으로 참외농사에 최적합한 토양과 수분 조절, 온도와 습도을 맞추고 애지중지하며 키운 성주참외이다.
 

▲ 월항 한개마을 뒤편에 있는 감응사 가는 길에서 찍은 월항 들녘에는 온통 참외농사를 위한 시설하우스가 바다를 이루고 있다     ©박익희 기자

 

참외의 대명사 성주참외… 그중 왕중왕은 참스런참외 
성주군은 참외의 고장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들판은 온통 참외 시설하우스로 가득하다. 지난 5월 30일 광화문 세종대왕 동상 앞에서 참외를 취급하는 여러 농협에서 홍보전을 펼쳤다.
 
이날 만났던 월항농협 강도수 조합장은 “곧 참외마스크팩을 시판을 준비 중”이라고 귀띔했다. 그래서 다시 기자는 고향땅을 찾았다. 
 

▲ 참외의 효능    © 박익희 기자


과학적으로 밝혀진 참외 효능에는 칼로리는 낮아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고, 변비예방에 좋다. 또한 비타민C와 칼륨이 풍부하고 엽산이 많아 빈혈예방과 베타카로틴이 풍부해서 암세포의 활성화를 막아주고 간기능 보호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기자가 찾은 지난 6월 8일 토요일 성주군 월항농협 농산물산지유통센터는 총 3000평 가량의 대지와 1800평의 시설에는 약 100여 명의 직원들이 분주하게 일하고 있었다. 월항농협은 참외로 올해 매출목표 300억을 달성할 것이라고 한다.
 
해마다 1월부터 참외가 출하되어 연중 참외농사는 계속된다. 참스런참외 브랜드를 자랑하는 월항농협 농산물산지유통센터는 이른 아침부터 참외농가에서 따온 참외차량이 계근대를 통과하고 있었다.
 

▲ 월항농협의 브랜드 참스런참외     © 박익희 기자


그러면 계측기에는 무게나 나타나고 박스무게와 차의 무게를 빼면 순수 참외 입고물량이 계산된다. 참외를 생산한 농민의 역할은  여기까지만  이다. 그러면 농협에서 유통판매는 책임을 진다.

 

예전에 참외 농가에서는 참외를 따고 씻고 선별하여 포장하느라 많은 시간을 보내고 개별적인 판매를 했으나 이제 농협에서 일괄적인 구매를 하여 유통판매를 책임지는 시스템으로 변하여 농민들의 일손을 크게 덜어주었다.
 

▲ 일본 수출용 참외가 개별로 포장되어 박스에 담겨있는 모습, 일본으로 매주 10톤씩 올해 100톤을 수출한다.     © 박익희 기자


월항농업 강도수 조합장은 "지난 3일 이병환 성주군수와 함께 일본 출장에서 일본 코스트코 홀세일과 업무협약 체결에 수출계약을 맺었다"고 말했다. 이 협약을 시작으로 일본 코스트코 26개 매장에 매주 10톤씩 성주참외 100톤 정도를 수출한다고 밝혔다.
 

새롭게 개발한 기능성 화장품 '참외에센스마스크팩' 대박 예감
성주참외가 국내 대표 여름 과일을 넘어 세계로 수출되고 있다. 아울러 이번에 개발한 주름개선 기능성 화장품인 참외에센스마스크팩은 한류 붐을 타고 또 다른 효자상품으로 자리 잡을 예감이 들었다.

 

강 조합장은 "모든 참외가 품질을 만족시킬 수가 없어 하품 참외 처리에 고민했다"고 밝히며  "이에 지난 연말에 과감히 1억원을 투입하여 참외의 찬 성분으로 피부노화 방지용 참외에센스마스크팩을 개발했어요. 이 제품을 홍보용으로 싱가포르에서 참외 한봉지를 사면 1+1으로 마스크팩을 1개씩 나누어주니 소비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고 말했다.

 

▲ 월항농협 강도수 조합장이 참외에센스마스크팩을 들고 설명하는 모습, 마스크팩 포장지에는 노란 참외껍질을 깎는 모습과 주름개선 기능성 수분강화와 피부자극테스트를 완료했다     © 박익희 기자

 

궁하면 통하는 법이고, 뜻이 있으면 길이 있게 마련이다.  누군가가 뛰어난 안목으로 시장을 제대로 알아보는 선견력과 선제함으로 선점하는 경영 전략은 중요하다. 월항농협의 선투자에 박수를 보내고 성공을 기원한다.
 
기자도 샘플용으로 받아온 참외마스크팩을 직접 사용해보니 피부가 좋아졌다. 아내도 사용해보더니 참외 고유의 향긋한 향이 나고 피부가 촉촉하고 매끄러워져서 기분이 좋다고 한다.  월항농협이 개발한  ‘참외 마스크팩’ 은 대박 상품이 될 것 같은 예감이다. 
 
이제 성주참외는  일본, 동남아시아를 벗어나 세계로 진출할 수 있도록 해외 판촉 및 적극적인 시장개척에 노력하고 있었다. 
  

▲  지난 5월30일 광화문에서 농협관게자들의  참외홍보 모습  © 박익희 기자


낙동강을 끼고 있는 성주는 참외재배의 최적의 사토질 토양과 햇볕과  물이 풍부한 고장으로 예로부터 삼재가 없는 고장으로 십승지에 꼽힐 정도로  축복 받은 땅으로 많은 인재가 배출되는 고장이다. 셩균관대학교를 설립한 심산 김창숙 독립운동가, 아웅산 테러에 아깝께 숨진 서석준 부총리 등 수많은 동량지재를 키워낸 고장이다. 

 

 남쪽에는 가야산 최고봉인 칠불봉(1433m)이 있고, 북쪽에는 서진산이 있고 의상대사가 세운 천년고찰 선석사와 세종대왕자태실과 전통한옥 마을로 유명한 한개마을이 있다. 그래서 성주군은 해마다 5월에 생명문화축제와 성밖 숲에서 성주참외축제를 개최하고 있다.
 

▲ 성주읍 성밖 숲 모습     © 박익희 기자


별고을 성주(星州)는 참외의 고장으로 반짝반짝 빛나고 있고, 달고을 월항(月恒)은 노란 참외와 함께 참외마스크팩은 사계절 대박을 안길 것 같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19/06/14 [23:31]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