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생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 참나무 시들음병 방제사업 총력
 
홍민자 기자 기사입력  2019/06/28 [17:54]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참나무 시들음병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오는 12월 말까지 남한산성면 오전리 산105번지 외 2필지 98.8ha를 대상으로 참나무 시들음병 방제사업을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   남한산성에  참나무 시들음병 방제사업 총력 추진하는 모습 © 홍민자 기자

 

참나무 시들음병은 매개충인 광릉긴나무좀이 병원균 라펠리아균을 몸에 지닌 채로 참나무류에 침입해 병원균을 감염시키는 병으로 감염된 참나무류는 줄기의 수분과 양분의 이동통로가 차단돼 잎이 시들고 마르면서 고사되는 병이다.

 

이에 시는 방제 대상지 참나무 1만433본에 끈끈이롤트랩을 설치해 참나무 시들음병 방제 작업을 실시한다. 시 관계자는 “최근 온난화와 기상이변 등으로 산림병해충 발생이 점차 늘고 있다”며 “각종 산림병해충 예찰·방제에도 총력을 기울여 소중한 산림보호와 청정지역 보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19/06/28 [17:54]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