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정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천시 농작물 재해보험 지원조례 공포
서학원 의원 대표 발의, 자부담 비율이 기존 10%에서 5%로 대폭 내렸다
 
박수지 기자 기사입력  2019/11/15 [14:00]

이천시의회는 14일 자연재해로 인한 농작물 및 농업용 시설물의 피해를 보상하는 농작물 재해보험의 지원을 확대하기 의해 서학원 의원 등(대표발의 서학원)이 발의한 ‘이천시 농작물 재해보험 지원 조례’를 공포했다.

 

▲ 농작물 재해보험 지원조례안을 발의한 서학원 의원    © 박수지 기자

 

농작물 재해보험은 매년 반복되는 자연재해, 병충해, 조수해, 질병 또는 화재로 발생하는 재산 피해에 따른 손해를 보상하여 농가의 안정적인 영농활동을 보장하는 보험으로써 그동안 농가의 부담이 높아 보험가입률이 높지 않았다

 

특히 올해 8번의 태풍 등 잦은 자연재해로 수확량이 줄어드는 피해가 발생한 농가가 많아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이 어느 때보다 절실히 요구된다.

 

이번 조례 제정을 통해 국・도비를 제외하고 농업인이 부담하는 보험료의 100분의 50 이내로 지원할 수 있도록 하여 자부담 비율이 기존 10%에서 5%로 대폭 낮춰 농가부담이 상당히 줄어들어 보험가입률이 상승할 것으로 전망된다.

 

서학원 의원은 “잦은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는 농민들의 어려움에 도움을 드리고자 조례를 발의하게 되었다”며 “농민들의 복지부분에서 농업을 생산적인 관점에서의 열위산업으로 인식하기 보다 공공재적인 성격의 공익적 기능에 주목해야 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19/11/15 [14:00]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