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교육/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수원문화재단 “옛날처럼 놀아봤어요” 개최
바른샘어린이도서관 개관 14주년 생일파티 개최
 
이순락 기자 기사입력  2019/11/17 [15:19]
▲ 옛날처럼 놀아봤어요. 포스터     © 이순락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박래헌) 바른샘어린이도서관은 오는 23일에 개관 14주년 생일파티를 개최한다.

 

지난 2005년 개관한 바른샘어린이도서관은 14년간 책 읽기를 장려하는 사업뿐만 아니라 어린이와 지역주민이 함께 모여 서로의 관심사를 함께 만들고 즐기는 복합문화공간의 역할을 해왔다.

 

이번 개관 기념 생일파티는 엄마 아빠의 어린 시절 놀이와 먹거리를 함께 체험해 보는 ‘옛날처럼 놀아봤어요’라는 주제로 열린다.

 

주요 활동으로는 ‘한밤중에 강남귀신’ 김지연 작가와 함께 그림책을 읽고, 잠 잘 오는 부적 만들기와 땅따먹기, 달고나 체험, 그림연극 등 ‘옛날처럼 놀아봤어요, 먹어봤어요’를 중심으로 진행한다.

  

수원문화재단 책문화부장은 “이번 개관 기념일 파티는 엄마 아빠의 어린 시절 놀거리, 먹거리를 어린이 이용자들이 함께 체험하는 특별한 시간을 준비했다”며, “70∙80년대 추억의 놀이를 함께하면서 어린이도서관이라는 공간이 이용자들에게 더욱 친숙해지고 즐거운 기억을 남기는 곳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바른샘어린이도서관 홈페이지(www.suwonlib.go.kr/bkid)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19/11/17 [15:19]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