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교육/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천아트홀 ‘2019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예술감상교육’ 성료
학교 밖 토요일 예술감상교육 프로그램
 
박수지 기자 기사입력  2019/11/29 [15:05]
▲ 2019 꿈다락 포스터     © 박수지 기자

이천시(시장 엄태준) 이천아트홀은 4월부터 8개월 간 진행한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예술감상교육 - 안녕! 이천아트홀’ 사업이 29일 ‘국립합창단 베르디 레퀴엠’ 공연관람을 마지막으로 모두 마무리 됐다고 밝혔다.

 

이번 2019년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예술감상교육’은 관내 약 200여명의 초등학생과 학부모가 참여하여 공연관람은 물론 현재 활발하게 공연 활동을 진행하는 배우와 아티스트에게 연극놀이와 음악작곡을 직접 배우고 체험하는 등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예술감상교육’은 ‘내 꿈의 아지트’라는 뜻으로 학교에 가지 않는 토요일에 예술이 펼치는 상상이 가득한 문화예술을 경험하고 꿈을 만들어가는 청소년 예술감상 교육프로그램이다.

 

이천아트홀에서는 지난 2013년부터 관내 청소년과 그 가족을 대상으로 6년째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예술감상교육’을 진행했다.

 

그간 약 1,800여명의 학생과 학부모가 참여하여 이천시 이천아트홀이 제공하는 공연관람, 감상교육 등 다양한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의 혜택을 받아 왔다.

 

이천아트홀 관계자는 “7년째 꿈다락을 진행해오며 학생과 학부모가 함께 즐기는 모습에 가장 큰 보람을 느낀다. 대부분의 청소년 사업이 학생만을 대상으로 하는 것에 비해 이천아트홀 꿈다락 토요문화학교는 학생과 학부모가 함께 참여하여 공감대를 형성하고 그 예술적 공감대를 바탕으로 하는 서로간의 소통에 초점을 맞추고자 한다”며 “다가오는 2020년에는 더욱 다양한 예술프로그램을 소개할 수 있도록 저희 이천아트홀 직원 모두가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19/11/29 [15:05]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