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생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천시, 임금님표 이천쌀 명품화…벼 이삭거름 적기·적량 사용 당부
 
이순락 기자 기사입력  2020/07/07 [11:49]

 이천시농업기술센터(소장 문호길)는 임금님표 이천쌀의 명품화를 위한 벼 이삭거름의 적기·적량 사용을 농가에 당부했다. 

 

▲ 들판의 벼농사     © 박익희 기자

 

이삭거름은 벼 이삭이 줄기 속에서 자라나기 시작할 무렵에 효과를 보기위한 웃거름으로 최고품질 쌀 생산을 위해서는 이삭이 나오기 전 20~15일경(어린이삭 길이가 0.15~5.0㎝ 생길 때) 주는 것이 적당하다. 

 

거름을 주는 시기가 너무 빠르면 등숙불량 및 쓰러짐에 약하고 늦으면 이삭이 나온 후 이삭목과 벼알에 질소성분이 많아져 목도열병 또는 이삭도열병에 걸릴 가능성이 높아지는 등 사용시기에 따라 미질, 수량, 도복에 많은 영양을 미치므로 적기·적량시용이 중요하다. 

 

사용량은 임금님표 이천쌀 대체품종인 해들·알찬미의 경우 시에서 공급된 비료를 3포/10a 사용한 경우에는 이삭거름사용이 생략가능하며, 토양특성 및 물관리에 따라 잎색이 누런 경우에는 맞춤추비27호(20-0-9) 5kg/10a 또는 맞춤추비28호(17-0-10), 맞춤추비30호(17-0-14) 6kg/10a를 사용하면 되지만 벼의 잎색이 너무 짙거나 장마가 지속되면 가리질 비료 위주로 사용하면 병해충과 도복예방에 도움이 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임금님표 이천쌀이 국내육성품종 해들·알찬미로 대대적으로 바뀌는 첫해인 만큼 이천쌀의 명품화를 위해 이삭거름을 적기·적량 사용하고, 이삭이 팰 무렵에는 논물이 마르지 않도록 철정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20/07/07 [11:49]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