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정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천 특산자원활용 지역경제 상생모델 구축사업 추진
 
이순락 기자 기사입력  2020/10/13 [16:01]

이천시는 특산자원융복합기술지원사업으로 지역경제 상생을 위한 사업을 차근차근 진행중이다. 

 

▲ 이천시청 전경     ©이순락 기자

 

특산자원융복합기술지원사업은 지난해 농촌진흥청에서 공모선정된 사업으로 올해부터 2년간 총 사업비 10억을 투입하여 이천의 주요 특산자원인 임금님표이천쌀과 고구마, 햇사레 복숭아를 활용한 쌀가루, 고구마앙금, 복숭아 발효종을 개발하여. 베이커리 상품에 응용 및 브랜드화 하고 지역내 소규모 빵집 등 소상공인과 연계한 산업화로 농업인과 소상공인의 상생모델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올해 추진중인 주요사업내용은 베이커리용 이천쌀가루 생산을 위하여 이천쌀가루 생산기반조성사업에 농업회사법인 새롬푸드가 선정되어 쌀가루생산을 위한 기기를 확충하고 제빵용 쌀가루 생산기술을 습득하여 올해 말에 베이커리용 이천쌀가루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이천시농업기술센터 농산가공팀에서는 쌀베이커리 생산기초기술을 개발하고 있으며, 고구마앙금제조기술과 복숭아발효종 제조기술의 연구개발이 막바지에 이르렀다. 

 

청강문화산업대학교에서는 쌀베이커리 제품 10종의 레시피를 개발하였으며, 이천 로컬베이커리 태극당 등 소상공인의 검증을 거쳐 최종 레시피를 개발하는 단계에 도달해 있다. 제품의 공동브랜드명을 이천쌀빵「미미소소」로 정하여 디자인 개발중에 있으며, 이천 지역내 소규모 빵집 어느곳 에서든 공동으로 생산․판매하여 지역 명물로 거듭나기 위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쌀가루 소재화를 위한 기반사업과 상품화를 위한 연구사업 외에도 청년창업농과 경력단절여성을 대상으로 제과제빵기능사 자격증 취득교육을 추진중에 있으며 수강생 전원이 자격증 취득에 성공할 때까지 지속적으로 교육을 추진할 예정이다.

 

오경석 연구개발과장은 "도농복합도시의 농업과 소상공인 등의 새로운 상생모델을 구축하기 위한 이천시의 사업은 내년에는 고구마앙금 및 천연 복숭아발효종 생산기반 조성사업과 마케팅 전략 수립 및 홍보사업 동네빵집 상생프로젝트를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20/10/13 [16:01]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