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 정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 2021년 예산안 1조 1354억원 편성
 
홍민자 기자 기사입력  2020/11/20 [13:51]

광주시는 2021년도 예산안으로 올해보다 360억원(3.27%) 증가한 11354억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20일 밝혔다.

 

▲ 광주시청     © 홍민자 기자

 

내년도 예산안은 포스트코로나 대응 및 지역경제 안정화를 위해 전략적·확장적으로 편성해 일반회계는 235억원(2.62%)이 증가한 9216억원, 특별회계는 125억원(6.20%)이 증가한 2138억원으로 편성했다.

 

분야별로 보면 사회복지 분야가 42.9%(3948억원)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며 교통 및 물류 분야 9.86%(909억원), 환경분야 9.35%(862억원)배정했다.

 

주요 사업예산으로는 시민의 안전과 지역경제 활력을 위한 코로나19 극복 지원 32억원, 창의적인 미래인재 육성 및 교육도시 조성을 위한 중고등학교 무상교복 지원, 능평초등학교 복합화 사업, 교육프로그램 지원 사업 등 교육경비에 215억원이 반영됐다.

 

또한, 지역밀착형 생활 SOC 사업 확대에 따라 광주 종합운동장 건립 및 야외물놀이시설 등 체육 및 복합화사업 53억원,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지원사업 36억원, 역세권(송정, 곤지암) 개발사업 139억원을 편성해 도심의 복합 상업·업무·주거 공간 등 개발사업 활성화로 지역균형 발전을 도모했다.

 

이와 함께 예산편성 과정에 다양한 시민의 의견을 반영해 공정성과 투명성을 확보한 주민참여예산사업 49억원, 교통난 해소를 위한 중장기 투자사업 253억원이 각각 투입된다.

 

신동헌 시장은 내년도 예산은 침체된 지역경제를 회복하고 시민의 안전과불편 해소를 위해 재정력을 집중했다코로나19위기를 재정사업 체질개선의 기회로 삼아 안정적인 재정여건 조성에 만전을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예산안은 이달 30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의회 상임위 심의와 8일 예결위 심의를 거친 후 129일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20/11/20 [13:51]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