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신성대의 잠언경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성대의 잠언경[174] 똥 묻은 개가 겨 묻은 개를 나무라나?
도긴 개긴!
 
신성대 논설위원 기사입력  2021/06/15 [23:26]
▲     ©신성대 논설위원

 

箴 言 鏡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도긴 개긴!

 

"내가 왜!"

부동산 투기 의혹 의원 12명 

탈당 권유 일주일째!

한명도 못 내보낸 민주당!

똥 묻은 개가 겨 묻은 개를 나무라나?

겨 묻은 개가 똥 묻은 개를 나무라나?

  

12명이면 그 부동산들 되팔아 

신당 하나 만들겠다!

국가부동산혁명당?

 

 

自家飛絮猶未定  爭把長條絆得人

자가비서유미정  쟁파장조반득인                        

 

자기 집의 솜은 날아다녀 

아직 고정되지 않았는데

다투어 긴 버들가지로 사람을 묶는다

 

ㅡ 당唐 고운顧雲 ㅡ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기사입력: 2021/06/15 [23:26]  최종편집: ⓒ ggdaily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1/22